아두이노(Arduino)


아두이노(Arduino)는 오픈 소스를 기반으로 한 단일 보드 마이크로컨트롤러로 완성 된 보드(상품), 또는 이 보드와 관련 개발 도구 및 환경을 의미한다. 이러한 아두이노는 2005년 이탈리아의 IDII(Interaction Design Institutelvera)에서 하드웨어에 익숙지 않은 학생들이 자신들의 디자인 작품을 손쉽게 제어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고안되었다. 처음에는 AVR을 기반으로 만들어졌으며, 아트멜 AVR 계열의 보드가 현재 가장 많이 판매되고 있다. 이외에도 ARM 계열의 Cortex-M0(Arduino M0 Pro)과 Cortex-M3(Arduino Due)를 이용한 제품도 존재한다.

아두이노는 다수의 스위치나 센서로부터 값을 받아들여, LED나 모터와 같은 외부 전자 장치들을 제어한다. 또한 아두이노는 통합 개발 환경(IDE)을 제공하며, 소프트웨어 개발과 실행코드 업로드도 제공한다. 아울러 어도비 플래시, 프로세싱, Max/MSP와 같은 소프트웨어와 연동하는 것도 가능하다.

아두이노의 가장 큰 장점은 마이크로컨트롤러를 쉽게 동작시킬 수 있다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마이크로컴퓨터(마이컴, 마이크로컨트롤러)나 마이크로프로세서는 개발된 프로그래밍을 실행시키기 위해서는 컴파일하거나 별도의 ISP 장치를 통해 업로드를 해야하는 번거로운 과정을 거쳐야 한다.

이에 비해 아두이노는 이러한 과정이 없이 컴파일된 펌웨어를 USB를 통해 쉽게 업로드 할 수 있다. 뿐만아니라 아두이노는 다른 모듈에 비해 비교적 저렴하고, 윈도를 비롯해 맥 OS X, 리눅스와 같은 여러 OS를 모두 지원한다. 더욱이 아두이노 보드의 회로도가 CCL에 따라 공개되어 있으므로, 누구나 직접 보드를 만들고 수정할 수 있다.

3D 프린팅은

3D-prining

3D 프린팅(3-Dimension Printing)은 재료 부가적인 방식으로
3차원의 입체물을 만들어 내는 가공기술을 의미하며, 이 때 사용하게 되는 가공 기계(시스템)가 3D 프린터(3-Dimension Printer)입니다.
이런 의미에서 3D 프린팅 기술을 적층 제조(Additive Manufacturing, AM)라고도 합니다.

 

사실 3D 프린터 기술은 나름 오래된 기술로서, 1980년대 초인 1984년 미국의 찰스 훌(Charles W. Hull)이 설립한 회사 3D 시스템즈에서 발명된 기술입니다. 아울러 항공/자동차 산업을 포함한 이미 많은 산업 분야에서 산업용 3D 프린터를 사용해 오고 있으며, 각 회사 및 개인들에게도 많이 보급되고 있습니다. 그리고 3D 프린팅 초기에 비해 프린터 가격 또한 많이 낮아진 상태입니다.

이러한 3D프린팅 기술은, 초기에 단순 3D프린팅 장비 위주 였으나, 현재는 클라우드 컴퓨팅을 활용한 3D프린팅, 스마트폰으로 작동 가능한 모바일 3D프린팅, 한층 정교해진 3D모델링 및 소프트웨어, 그리고 3D스캐닝, CNC밀링, 3D프린팅 기능을 동시에 갖춘 하이브리드 공작기기 등 최첨단 IT 기술이 3D프린팅에 접목되면서 제조업계의 일대 혁명을 주도하고 있습니다.

3디앤코디 3DnCODI 에서는 이렇게 제4의 산업혁명으로 불리는 3D 프린팅 기술의 전반을 살펴보고, 고객여러분께 3D 프린팅에 대한 앞선 정보 및 향상된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합니다.

 

연계된 페이지의 내용과 서비스에도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립니다.